zzikssa는 김나영선수의 황진이에 너무 빠졌나보다. 뭔가... 이질감을 느낀 공연. 김나영 선수 자신도 편한하게 연기를 펼치지 못했다고 느꼈다면 내가 오버하는건지? 오프닝과 엔딩에서의 모습은 보기 좋았다. 많이 예뻐진 김나영 선수를 봐서 기분은 좋았던 공연.